• 최종편집 : 2020.7.10 금 11:57
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산업
4차 산업혁명 시대, R&D기반 표준 성과 발표국표원, 표준을 논문·특허와 동일하게 R&D 성과로 인정
박종만 기자 | 승인 2020.05.27 08:53

표준을 특허·논문과 동일하게 국가연구개발사업 대표성과로 인정하는 ‘국가연구개발사업 등의 성과평가 및 성과관리에 관한 법률’이 최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국가연구개발과 표준화 연계를 한층 강화하는 제도적 기반이 마련된 가운데 국가기술표준원은 26일 자율주행차, 스마트시티, 스마트제조를 중심으로 4차 산업혁명 선도를 위한 R&D기반 표준 추진전략 및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국표원은 연구개발의 성과가 국가 및 국제표준으로 이어지고, 표준에 기초한 연구개발의 성과 도출을 위해 지난 2011년부터 국가 R&D 단계에서 표준화 과제를 발굴하는 국가표준코디네이터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번 성과보고회는 특별강연, 분야별 성과 공유, 로드맵 발표 및 패널토의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별강연에서는 인공지능(AI)·빅데이터 분야 시장·기술·표준 동향 및 각 국의 정책을 소개하고 데이터 품질제고 및 상호운용성 확보를 통한 활용촉진 방안 모색 등 우리가 나아갈 방향 및 주요 이슈가 발표됐다.

이어 국가표준코디네이터와 민간전문가들이 분야별 성과 공유 및 로드맵을 발표하고 참석자간 패널 토론이 진행됐다.

특히 자율주행차 R&D 성과로 AI기반 자율주행 컴퓨팅 모듈 표준안 등 4건의 표준안이 개발됐으며, 표준로드맵에 차량 센서기술 및 정밀지도 기술 등 20건의 표준화 대상항목을 발굴 반영한 점이 발표됐다.

또 스마트시티 R&D 성과로 스마트시티 에너지 플랫폼 구축기술 표준안 등 14건의 표준안이 개발됐으며, 표준로드맵에 스마트시티 운영 통합 플랫폼 등 40건의 표준화 대상항목을 발굴해 반영한 점도 발표됐다.

이와함께 스마트제조 R&D 성과로 제조서비스 융합 산업핵심기술 표준안 등 3건의 표준안이 개발됐으며, 표준로드맵에 스마트제조 구현에 요구되는 28건의 표준화 대상항목이 발굴돼 반영된 점도 주목을 끌었다.

한편 국표원 관계자는 올해부터 인공지능(AI) 분야의 데이터 표준화 및 표준기술의 산업체 전파를 위해 기존 추진 중인 자율주행차, 스마트시티, 스마트제조 등 3개 분야와 함께 인공지능 분야의 국가표준코디네이터를 신규로 위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종만 기자  jmpark@skenews.kr

<저작권자 © 산경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8298 서울시 구로구 가마산로27길 52, 미주프라자 3동 801호   |  대표전화 : 02)564-3300  |  팩스 : 02)564-0090
등록번호 : (인터넷 일간) 서울 아-03195 · (주간) 서울 다-10847  |  발행인 : 이만섭
발행처 : (주)산경이뉴스신문사  |  편집국장 : 박종만  |  등록일 : 2014년 6월17일  |  발행일 : 2014년 6월18일
회계고문 : 김영수 회계사  |  특허고문 : 김연환 변리사  |  법률고문 : 이강혁 변호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정
Copyright © 2020 ㈜산경이뉴스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