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18 월 20:46
상단여백
HOME 기관/협단체 공기업/공공기관
'外國人투자주간(Invest Korea Week 2019)' 개막소재·부품·장비 강국 향하는 한국, 세계적 파트너로 / 외국인투자가 315명 초청해 포럼, 투자·취업 상담회 열려
박종만 기자 | 승인 2019.11.05 11:23
‘2019 외국인투자주간’ 개막식에서 참석자들이 권평오 KOTRA 사장의 개회사에 귀기울이고 있다.

5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외국인투자주간(Invest Korea Week 2019)’가 화려하게 개막됐다.

7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외국인투자주간은 투자 대상국가인 우리나라의 매력을 세계에 알리는 대규모 패키지형 투자유치(Investor Relations, IR) 행사로,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가 함께 마련했다. 올해로 15회째를 맞은 이번 사업에서는 한국 투자 성공전략과 유망 투자기회가 중점적으로 소개된다.

올해 외국인투자주간은 ‘한국과 통하고, 세계로 나간다(Connect Korea, Connect Global)’를 슬로건으로 내세웠다. 이는 글로벌가치사슬에서 국가간·기업간 협업과 연계를 강조한 셈이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혁신성장포럼, 소재·부품·장비 투자유치 포럼, 라운드테이블, 외국인 투자기업(이하 외투기업) 취업상담회, 투자상담회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특히 2,500명에 달하는 인원이 현장에서 한국 투자환경 이해를 바탕으로 상호교류 마당을 펼친다. 소재·부품 분야 88명을 포함한 방한투자가·외투기업 담당자 315명, 해외언론·주한 외신기자 20명, 국내기업 298명, 유관기관 108명, 지방자치단체 175명, 외투기업 인사담당자 190명, 구직자 1,500명이 참가한다.

개막식에는 최초의 공대 출신 고려대 총장인 정진택 교수가 기조연설자로 나섰다. 정진택 총장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창의적 기술인재가 풍부한 한국에 투자할 유인이 충분”하다며 “인재양성을 위한 산·학·연의 협업을 강조”했다.

권평오 KOTRA 사장이 5일 열린 개막식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이어 혁신성장포럼에서는 지난해 8월 발표된 ‘세계 4대 제조업강국 전략’에서 3대 신산업으로 선정된 미래차,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분야를 다뤘다. 해당 산업을 대표하는 현대자동차, 넥스트칩, 셀트리온 담당자가 연사로 나와 한국의 투자환경과 비전을 소개하고 글로벌 교류 활성화를 제안했다.

소재·부품·장비 투자유치포럼에서는 국내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분야의 동진쎄미캠과 반도체장비 분야의 주성엔지니어링 담당자가 소재·부품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국·내외 수요·공급기업간 협업을 제의했다.

또한 KOTRA, 산업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는 소재부품 경쟁력 강화를 위한 우리 정부의 주요정책을 소개했다.

KOTRA는 소재·부품 분야 외국인투자 인센티브 강화방안 등 지원대책을 발표했다. 산업연구원은 소재·부품·장비산업 발전방향 등 한국 제조업 비전과 글로벌 가치사슬 연계방안을 제시했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은 소재·부품 융합 얼라이언스 활용방안 등 주요 지원사업 추진계획을 설명했다.

소재·부품·장비 투자유치 포럼에서는 외투기업도 연사로 나서 투자실적과 성공사례를 공유하며 의견을 나눴다.

미국계 글로벌 반도체장비기업 램리서치매뉴팩춰링코리아 이체수 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한국 반도체산업 생태계의 진화를 강조했다. 2차전지 분리막 소재 국산화에 기여한 벨기에계 기업 한국유미코아 임동준 회장은 일자리 창출 등 한국경제 기여 사례를 발표했다. 일본계 글로벌 소재부품기업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회장은 연구개발(R&D) 센터 한국 설립 등 대규모 투자 배경과 국내 협업사례를 설명했다.

올해 외국인투자주간에는 방한 투자가와 투자유치 희망기업의 비즈니스 상담이 총 585건 진행된다.

소재·부품·장비 117건을 포함해 화학소재·자동차·전기전자 분야 기간산업이 173건, 물류·금융 등 서비스산업이 181건, IT·헬스케어 등 신산업이 100건, 벤처·스타트업이 131건이다.

전기·자율차 포럼에서는 글로벌 기업 관계자가 참가해 한국과 투자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항공산업 포럼에서는 국내 항공산업 현황을 살피고 항공 소재부품기업 투자유치 방안을 보잉코리아 등과 논의한다.

권평오 KOTRA 사장(앞줄 오른쪽 다섯번째)이 박태성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앞줄 오른쪽 여섯번째) 등 주요 참석자들과 개막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무 투자유치를 원하는 신산업 분야 스타트업 8개를 선정해 ‘스타트업코리아(Startup Korea)’ 행사도 개최한다. 벤처투자가를 대상으로 IR 기회를 부여하는 방식이다.

한국을 찾은 해외언론과 주한 외신기자 20명은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통일부 등과 함께 한 간담회에 참석했다. 정부 관계자는 한국의 외국인투자 정책, 4차 산업혁명 대응책, 남북경제협력 정책 등을 홍보하고 한국 투자환경 정보를 공유했다.

한편 권평오 KOTRA 사장은 “녹록잖은 글로벌 경제 환경에도 한국은 모범적인 혁신국가로 인정받고 있으므로 여느 곳보다 매력적인 투자 대상국가다”라며 “한국을 통해 세계로 나가는(Connet Korea, Connect Global)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도록 앞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종만 기자  jmpark@skenews.kr

<저작권자 © 산경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2531) 서울시 동대문구 사가정로6 청계지웰오피스텔 4층   |  대표전화 : 02)564-3300  |  팩스 : 02)564-0090
등록번호 : (인터넷 일간) 서울 아-03195 · (주간) 서울 다-10847  |  발행인 : 이만섭
발행처 : (주)산경이뉴스신문사  |  편집국장 : 박종만  |  등록일 : 2014년 6월17일  |  발행일 : 2014년 6월18일
회계고문 : 김영수 회계사  |  특허고문 : 김연환 변리사  |  법률고문 : 이강혁 변호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정
Copyright © 2019 ㈜산경이뉴스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