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16 화 00:39
상단여백
HOME 에너지 에너지산업
가스공사 공정한 기업 만든다채희봉 사장 '가스공사形 상생협력 거래모델' 추진
불공정한 거래 관행 부수고 공정경제 확립 박차
이만섭 기자 | 승인 2019.07.12 13:42
   
▲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이 10일 취ㅇ미했다. 사진은 채 사장이 취임사를 발표하는 장면.

채희봉 사장 체제에 들어간 한국가스공사가 불공정거래 혁신릃 제일 우선 추진하겠다고 밝혀 귀추가 주목된다.

12일 가스공사는 공정경쟁 기반 조성을 통한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 생태계 조성을 위해 ‘가스공사형 상생협력 거래모델(Best Practice Model)’을 도입, 운영한다고 밝혔다.

가스공사는 협력업체와의 거래 실태를 집중 점검하고 불공정 거래를 유발하는 제도적 요인을 파악해 개선하는 등 상생협력 거래모델을 정립해 가스 산업계 전반으로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가스공사 채희봉 사장은 지난 9일 청와대에서 열린 ‘공정경제 성과 보고회의’에서 이번 모델에 대한 주요내용을 발표했다.

우선 가스공사는 건설 근로자의 근무여건 개선과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준비기간 및 휴일을 충분히 보장하는 ‘적정 공사기간 산정기준’을 마련하고 올해 발주한 모든 천연가스 배관 건설공사에 즉시 적용 중이다.

또한 인허가 및 각종 민원업무 처리과정에서 발생한 비용이 협력업체에 부당하게 전가되지 않도록 하는 등 불공정 거래 관행 개선과 불법 하도급 및 입찰 담합 방지를 위한 가스공사 내부규정·계약조건을 변경해 가기로 했다.

아울러 LNG 생산기지 설계용역 신규 발주 시 실적 보유업체가 능력 있는 미실적사와 의무적으로 공동 입찰에 참여하도록 입찰 조건을 개선함으로써 객관적 평가기준을 만족하는 LNG 플랜트 설계 미실적사의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국내외 동반진출을 지원키로 했다.

이밖에도 공공기관 최초로 폭염 특보 발령 시 하루 2시간 휴식을 보장하는‘혹서기 휴식시간제’를 도입해 정부 국정과제인‘노동존중 사회 실현’에 적극 부응하고 있다.

채희봉 사장은 “향후 사장 직속으로 중소벤처기업 및 스타트업 기업이 함께 참여하는‘상생협력위원회’를 설치, 운영해 상생협력 거래모델 이행여부를 점검하는 등 공공기관 공정경제 확산 및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만섭 기자  skenews@skenews.kr

<저작권자 © 산경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만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2531) 서울시 동대문구 사가정로6 청계지웰오피스텔 4층   |  대표전화 : 02)564-3300  |  팩스 : 02)564-0090
등록번호 : (인터넷 일간) 서울 아-03195 · (주간) 서울 다-10847  |  발행인 : 이상우  |  편집인 : 이만섭
발행처 : (주)산경이뉴스신문사  |  편집국장 : 박종만  |  등록일 : 2014년 6월17일  |  발행일 : 2014년 6월18일
회계고문 : 김영수 회계사  |  특허고문 : 김연환 변리사  |  법률고문 : 이강혁 변호사
Copyright © 2019 ㈜산경이뉴스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