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9 토 08:18
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건설/해외건설
위워크, 포스코건설과 협력한다여의도 파크원 공유오피스 운영계약에 대한 MOU 체결
정해국 기자 | 승인 2019.01.11 08:20
2020년 준공될 예정인 여의도 파크원 조감도.

크리에이터들에게 공간,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인 위워크(WeWork)가 포스코건설과 양해각서를 체결하며 앞으로의 지속적인 상호협력 관계를 도모했다고 10일 밝혔다.

위워크와 포스코건설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2020년 준공되는 여의도 파크원(Parc.1) 내 공유오피스 운영계약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더욱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위워크는 양해각서에 따라 포스코건설의 책임임차공간 중 총 3개층을 관리 및 운영할 예정이다. 여의도 IFC 빌딩 인근에 위치할 파크원은 총 63만 평방미터 면적에 오피스 빌딩 2개동과 호텔 1개동, 판매시설 1개동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이 중 판매시설에는 현대백화점이 입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위워크와 포스코건설은 이번 양해각서가 양사에 성공적인 전략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위워크는 파크원 내의 지점과 커뮤니티를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낼 것으로 기대하며 임대료 및 부동산 가치에 대한 긍정적인 영향을 바탕으로 포스코건설이 임차인 풀을 더욱 확대할 수 있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위워크 코리아 제너럴 매니저인 매튜 샴파인(Matthew Shampine)은 “한국에서 지점 수를 계속 확장해가고 있는 위워크는 좋은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여러 혁신적인 방법을 시도하고 있으며 위워크의 사업이 확장해감에 따라 임대주들로부터 더욱 강화된 파트너십 제안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위워크는 임대주들의 신뢰를 받는 입증된 파트너로서 지속적인 성장을 바탕으로 긴밀한 협업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공유하는 한편 보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원하는 방식으로 일할 수 있도록 더 나은 서비스와 제품을 제공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고민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포스코건설 파크원 임대팀 이은숙 팀장은 “포스코건설과 위워크가 전략적 파트너 관계를 구축하게 된 점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 파트너십을 통해 건물의 활성화를 비롯해 건물 내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편익과 주변 커뮤니티에 긍정적인 영향을 가져다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특히 글로벌 공유오피스 전문기업인 위워크와의 양해각서 체결이 향후 포스코건설이 파크원 오피스의 임차인을 추가 유치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최고의 디자인, 기술 및 서비스를 아우르는 위워크는 한국에서 일의 미래의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오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 위워크는 2016년 8월 ‘위워크 강남역’의 첫 오픈 이후 2019년 2월까지 서울 전역에 걸쳐 2만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성장해왔으며 2019년 4월에는 현대카드 부산 빌딩 내 ‘위워크 서면’을 오픈할 예정이다.

 

정해국 기자  skenews@skenews.kr

<저작권자 © 산경e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해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2531) 서울시 동대문구 사가정로6 청계지웰오피스텔 4층   |  대표전화 : 02)564-3300  |  팩스 : 02)564-0090
등록번호 : (인터넷 일간) 서울 아-03195 · (주간) 서울 다-10847  |  발행인 : 이상우  |  편집인 : 이만섭
발행처 : (주)산경이뉴스신문사  |  편집국장 : 박종만  |  등록일 : 2014년 6월17일  |  발행일 : 2014년 6월18일
회계고문 : 김영수 회계사  |  특허고문 : 김연환 변리사  |  법률고문 : 이강혁 변호사
Copyright © 2019 ㈜산경이뉴스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